추천하기

추천란은 문피아의 작품만을 추천하실 수 있습니다.



작성자
Lv.40 비벗
작성
17.10.12 22:01
조회
939
표지

선독점 장인이 돈이 많아요

유료웹소설 > 연재 > 현대판타지

유료 완결

서인하
연재수 :
203 회
조회수 :
1,604,620
추천수 :
53,925

오랜만에 추천글을 쓰네요.

얼마 전 완결이 난 글이고, 연재하는 동안에도 많은 찬사를 받았던 글입니다.

특별한 문체 때문에 호불호가 좀 갈리는 모양이지만...

제 생각엔 그 찬사에 충분히 부합하는 좋은 글이라고 생각합니다.


[ 형이 이제 스물여섯 살 때, 그때가 생각해보면 내 인생의 가장 큰 고비였어.

항상 보면 고비 뒤에 기회가 기다리고 있잖아. 그 고비를 잘 넘기면 기회를 만나는데, 그 고비 앞에서 무너지면 답이 없는 거야.

대학 졸업을 앞두고 있었지. 근데 적성을 앞에 두고 헷갈리기 시작하는 거야. 글은 쓰고 싶은데, 딱히 재능은 없는 거 같고. 그렇다고 글 말고는 할 수 있는 게 없고. ]


2화 본문 중 발췌했습니다.

아주 독특한 특색인데, 소설의 모든 지문이 이와 같은 대화체로 서술됩니다.

어떤 분들은 이런 점을 견디지 못하시고 일기는 혼자 보라면서 화를 내기도 하시더군요.

하지만 제 경우엔 펜션에서 느긋하게 와인을 마시면서 인생을 먼저 산 형에게서 인생 얘기를 듣는 것처럼 즐거워지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이야기가 끝을 맺었을 때는, 내가 이제 이 형을 알게 됐구나, 들을 가치가 넘치도록 있는 이야기였고, 앞으로도 계속 듣고 싶은 이야기구나, 그런 생각을 하게 됐습니다.


이 글은 한국 지방 4년제 학력의 주인공이 스위스 시계 소매 업계에서 자리를 잡아가는 시점에 시작됩니다.

젊은 나이의 주인공은 사람을 잘 대하고 독기가 있는 반면, 똘기가 넘쳐서 막 들이받는 면모도 있습니다.

그런 주인공이 업계에서 입지를 다지고 자신의 사람들을 만들어나가는 장면을 이 소설은 완전한 1인칭으로 그려나갑니다.

최근에 유행했던 전문직 소설... 그것도 터무니없이 희귀한 워치 리테일 산업을 다룬 소설이라고 할 수 있겠네요.


이런 전문직 경향의 스토리에서 재밌는 포인트는 주인공이 성장해나가는 과정이라고 생각합니다.

이 글은... 흔히 전문직 소설이 보여주듯 특별한 초능력이나 노력으로 주인공이 주변을 압도하고 찬사를 받는 상황을 만들지는 않습니다.

오히려 주인공은 객관적으로는 성공을 거듭하면서도 자꾸 실수를 통감하고 고쳐나가려고 하죠.

주변 인물이 찬사를 베풀어도 거기에 기뻐하거나 만족하지 않고 계속 변하려고 노력합니다.

겸손하게 잘못을 인정하고 삶을 배워나가려는 그 모습에서 전 진짜 총명하고 강인하다는 게 무엇인지 느낄 수 있었습니다.


또 중요한 포인트가... 전문직 소설이라면 마땅히 해당 업계를 정확하게 조사하고 실감나게 써야 한다는 점이겠죠.

스위스 시계 업계와 중국의 실상에 대한 이야기들은 그야말로 실감이 넘쳐납니다.

끝까지 정독하신 독자들 중에서도 실화 아니냐고 묻는 분들이 많았을 정도로요.

그만큼 시계에 애정을 갖고 계신 분이고, 자료조사도 철저하게 하신 거라고 생각합니다.

적어도 허접한 설정과 무리수로 읽으시는 분들을 실망시키는 일은 없을 겁니다.

그보다는 오히려 예상치도 못했던 역풍에도 현명하게 대처하며 점점 거인으로 성장해가는 주인공과 그 이야기를 그려나가는 작가님께 반해버리실 거라고 생각합니다.


특색을 또 하나 말씀드리자면, 이 글은 무척이나 가정적입니다.

신나는 스토리 전개에 가족 이야기가 웬 말인가! 하면서 불편하게 여기실지도 모르겠다는 생각이 듭니다.

사실 제가 바로 본편의 이야기에 자꾸 가족이 무리하게 끼면 스크롤을 빨리 하는 사람입니다.

그런 저이지만, 이 글에서는 전혀 그런 느낌을 받지 못했습니다.

사업 쪽 일이 어떻게 됐는지 궁금해 미치겠는데도 주인공의 가족과 연인의 가족들이 등장하면 그게 또 재밌습니다.

좋아하지 않는 이야기조차 술술 읽게 만드는 게 진짜 필력이구나 하고 느끼게 되더군요.


제목을 보면 아시겠지만 주인공은 후반부가 되기 전에 결혼을 합니다.

그리고 장인을 만나게 되죠.

이미 1화에 주인공이 꺼내는 이야기라서 부담없이 말씀드리는 겁니다만 그 장인의 이야기도 명품조연 급으로 비중 있게 다뤄집니다.

그 외에도 시계 업계의 동료들과 상사, 부하들, 업계의 전설들, 연인의 지인들이 여러 차례 등장합니다.

그들은 주인공에게 때로는 고구마를 선사하기도 하고, 감탄을 불러일으키기도 하며, 행복과 깨달음을 안겨주기도 합니다.

역으로도 마찬가지죠. 주인공은 때로 그들의 잘못을 통렬하게 비판하면서도, 그 안의 고충을 이해하고 서로를 도울 수 있는 관계로 향상시켜나갑니다.

그 과정이 아주 달아요.

고구마가 아니라 고구마무스예요. 따뜻하고 달달합니다.

주인공 혼자 생각하고 혼자 해결하는 일대기가 아니라 정말 사람 사이의 이야기를 쓰신다는 느낌이 팍 듭니다.


총평을 하자면, 신선하고 따뜻한 이야기입니다.

그리고 사람을 사람으로 대하는 예의가, 삶을 삶으로 대하는 깊이가 있는 글입니다.

제 경우엔 읽으면서 한 순간도 실망하거나 하차할까 고민했던 적이 없는 몇 안 되는 소설 목록에 이름을 올렸습니다.

그런 소중한 글인지라 이미 많은 분들이 살펴보셨을 글임에도 추천글을 쓰는 바입니다.

혹시 초반부에서 별 거 없네 하면서 하차하셨던 분들께서 다시 한 번 도전해보시길, 그래서 저와 같이 ‘형’의 단짠단짠 스토리에 푹 빠져보시길 기원합니다.


좋은 글 읽게 해주셔서 감사합니다, 작가님.



Comment ' 16

  • 작성자
    Lv.30 길을헤매다
    작성일
    17.10.12 23:06
    No. 1

    추천글 잘쓰신듯요 저도 이글 매력에 한때 쩔었었음 ㅎ

    찬성: 5 | 반대: 1

  • 답글
    작성자
    Lv.40 비벗
    작성일
    17.10.13 00:59
    No. 2

    감사합니다. 또 많은 분들이 빠지실 수 있다면 좋겠네요 ㅎㅎ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44 本來無一物
    작성일
    17.10.12 23:52
    No. 3

    이건 뭐 추천글이 거의 작품 수준... ^^;;; 추천에 한 표 보탭니다. 건필~!!!

    찬성: 5 | 반대: 2

  • 답글
    작성자
    Lv.40 비벗
    작성일
    17.10.13 01:00
    No. 4

    과찬이십니다 ㅎㅎ 감사합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45 qnfrha99..
    작성일
    17.10.13 08:14
    No. 5

    추강합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34 landload
    작성일
    17.10.13 09:53
    No. 6

    추천강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44 seec
    작성일
    17.10.13 10:55
    No. 7

    추천글 소름.... 1ㅡ2화 보고 접었지만 다시 시간이 많이 남으니 처음부터 천천히 읽어봐야겠네요

    찬성: 0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40 비벗
    작성일
    17.10.13 17:20
    No. 8

    부디 좋은 시간 되셨으면 좋겠네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20 깜찍가이
    작성일
    17.10.13 16:30
    No. 9

    개인 취향이겠지만..
    대화체에 나가떨어진 1인으로서는..
    대화체 때문에 내용 이해가 전혀 안되고 몰입도 전혀 안됨...

    찬성: 6 | 반대: 0

  • 답글
    작성자
    Lv.40 비벗
    작성일
    17.10.13 17:29
    No. 10

    그렇군요 ㅠㅠ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37 칠성둔형
    작성일
    17.10.13 20:57
    No. 11

    제목이 안티이긴 한데 자료 조사도 많이 한 것 같고 적응만 하면 꿀잼입니다.. 저도 2번인가 3번만에 성공했네요.. 질질 끌지도 않아서 더 좋았습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8 잡수르
    작성일
    17.10.14 01:56
    No. 12

    이제? 그때가?
    뭔 말인지...

    음...생각해보니(면) 내가 26살이었을 때, 그때가 내(형) 인생의 가장 큰 고비였어....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40 아크왁
    작성일
    17.10.14 20:33
    No. 13

    꽌시에 대해 더 잘 알 수 있어서 추강합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9 쯔쯔가무시
    작성일
    17.10.14 22:01
    No. 14

    추천글정성에 시작해보겠습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89 진가장자
    작성일
    17.10.15 05:41
    No. 15

    거의 끝까지 따라간 독자로서 읽어볼만한 글인 것은 동의합니다.
    다만 소재 아이템에 대한 충분한 현실적인 조사를 바탕으로 하는 글의 특성상 중간중간 카더라나 단편적인 정보를 바탕으로 한 내용들에 대한 논란이 꽤 있는 작품입니다. 물론 주가 되는 소재나 많은 부분은 맞는 정보를 바탕으로 하셨습니다.
    읽으실때 잘 판단하고 받아들이셔야합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32 절정아수라
    작성일
    17.10.15 09:28
    No. 16

    추천글 보고 정주행 시작했습니다. 어마무시한 필력의 추천글이네요. 추천자분한테 작가님이 상주셔야될듯.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추천하기 게시판
표지 공지
[이벤트 공지] 문피아 추천하기 이벤트 9월 당첨자를 발표합니다.^^!
표지 공지
[이벤트 공지] 문피아 추천하기 이벤트를 진행합니다!^^(수정 2017. 04. 03)
표지 공지
[필독] 추천하기 게시판 이용 방법 (2017. 08. 01)
1
표지
판타지, 퓨전
어둠의 포식자를 추천한다. (자작글) NEW +10
 네, 저는 지금 글을 쓰고 있는 초보 글쟁이입니다. 저를 추천하는 것은 그저 조회수가 안 나와서 입니다. 제길, 나랑 아는 사람은 추......
3
표지
현대판타지, 공포·미스테리
탄산음료 밭에 왜 인삼주가?? NEW
대세는 모나지 않은 사이다같은 글이라지만... 개인적으로는 불호입니다. 부담없이 다가오는 만큼 금방 식어버리고 말죠. 또한 소재가 전부인 글이기......
5
표지
현대판타지, 판타지
잔잔하지만 매력적이고 하루하루를 기다리게 하는 소설 NEW +5
한때 추천란을 뜨겁게 달구었던 “위대한 소설가”라는 책을 다시 한번 추천합니다. 현재도 꾸준하게 2천대의 독자를 가지고 있으나 글의 재미와 수준......
1
표지
판타지, 퓨전
나는 나를 추천하겠다~ 『세계관 최강 마왕님께서 인간들 틈에서 뭐하시나요?』 NEW +34
http://novel.munpia.com/99909 진지하고  슬픈  소설을  쓰고 있다 . 되게 못쓴거 아니깐&n......
1
표지
판타지, 퓨전
"용사를 만드는 방법"이라 쓰고 스켈레톤의 성장기 NEW +4
일단 주인공은 스켈레톤입니다. 음... 일단 와~~~~먼치킨이다~~~는 아니구요. 서서히 성장?한다고 해야하나? 그럽니다. 소소한 일상물과 탐험......
1
표지
일반소설
복음행 +22
사실 광악작가님 글스타일이 맘에들어 거이다보았지만 이건재목때문에 조금꺼려졌다고하야 하나 그렇습니다그디 이건 사실 살인독제자 보면서 악한사발하셨구......
3
표지
현대판타지
물 만난 고기(님)가(이) 미쳐 날뛰는 중입니다 +23
자고로 송충이는 솔잎을 먹고 살아야 한다고 했습니다. 근데 가끔 보면 솔잎을 정말 잘 먹을 것 같은 형제분이 송충이의 탈을 쓰는 경우가 있습니다......
1
표지
현대판타지, 게임
어비스물의 또다른 진화 +14
여러 스포츠 종목중에 가장 괴물들을 모은곳이 미국 미식 축구죠. 훈련동영상 몇개만 봐도 참 무지막지합니다.그 선수들은 다른 곳 가도 아마 대단한......
1
표지
판타지, 퓨전
나 혼자 쿨타임 제로, 시원시원한 글입니다. +4
안녕하세요. 여러분들께 괜찮은 글 하나를 소개시켜드리려고 합니다. 먼저 이 글은 지인 추천임을 알려 드립니다. 이번에 처음으로 문피아에 글을 쓰......
  • No. 3539
  • Lv.17 inteljy
  • 등록일 : 17.10.16
  • 조회 : 1,066   좋아요 : 2
2
표지
판타지, 현대판타지
그뤠잇한 한의사 장침 한 번 맞아보세요 +7
닥터 *태수부터 *레이트 써전 *펙트 써전까지 재미나게 읽었습니다. 일본만화에서 재미를 들렸더니 기호에 맞았습니다. 그 사이에 간간히 쏟아지는 ......
1
표지
판타지, 퓨전
이세계 전이가 예정된 소설 +12
애시당초 이세계 전이가 예정된세상 ㅋㅋㅋㅋㅋ국가에서 이세계 전이시켜줌 ㅋ근데 주인공이 호구아님!주인공 인성이 현실적임. 세계관이 잘 정리되있고 ......
1
표지
판타지, 퓨전
머머리와 동료들의 모험 +12
별로 생각없이 누른 글이지만 ,재밌는 글이라 추천합니다이글의 주인공은 머머리 마전사 입니다(마검사는 아니고 마법사라기엔 마법의 비중이 거의 없고......
  • No. 3536
  • Lv.35 반선f
  • 등록일 : 17.10.15
  • 조회 : 656   좋아요 : 14
1
표지
판타지, 라이트노벨
이계에서 평화롭게 살림 차리는 이야기. +14
오늘 추천할 소설은 [흑룡이 아내가 되었습니다]입니다. 독특한 매력이 있는 이야기인데 매력인 독특함 때문에 오히려 관심을 못 받는 것 같아서 두......
1
표지
로맨스, 현대판타지
그때의 너처럼 +9
 제목부터 아련해지는 “그때의 너처럼” 친구의 추천으로 이 작품을 보게 되었습니다.  첫화를 볼때는 무슨 내용인지 감을 잡을수......
1
표지
퓨전, 판타지
내려다보는 남자 +8
오늘 인기급상승 리스트 보다가 11위에 올라와 있는 내려다보는 남자를 처음 읽었봤습니다. 46편까지 연재되어 있고, 거의 한달여 연재가 중단되었......
7
표지
현대판타지
[장인이 돈이 많아요] 신선하고 따뜻한 이야기 +16
오랜만에 추천글을 쓰네요. 얼마 전 완결이 난 글이고, 연재하는 동안에도 많은 찬사를 받았던 글입니다. 특별한 문체 때문에 호불호가 좀 갈리는 ......
  • No. 3532
  • Lv.40 비벗
  • 등록일 : 17.10.12
  • 조회 : 940   좋아요 : 36
5
표지
판타지, 퓨전
오늘도요 작가의 신의마법사를 추천합니다. +29
... 글을 작성하기에 앞서예전에 추천글 짧게 썼다가 성의 문제로 대차게 까인 적이 있어서 댓글은 비허용입니다. 이견이 있으신 분은 직접 쓰세요......
* 본 게시판의 규정에 어긋나는 글은 삭제처리 될 수 있습니다.

신고 사유를 적어주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