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하기

추천란은 문피아의 작품만을 추천하실 수 있습니다.



용기내어 추천합니다

작성자
Lv.6 elsa96
작성
19.05.12 21:42
조회
2,025
표지

선독점 천재 컨설턴트 : 투자의 신

유료웹소설 > 연재 > 현대판타지, 대체역사

유료

블랙민
연재수 :
106 회
조회수 :
1,153,585
추천수 :
22,189

 댓글도 몇 번 달아보지 않았는데... 다른 독자님들께서 쓰신 추천글을 읽어만 보다가 용기를 내어 제가 재미있게 읽고 있는 글에 대해 조심스럽게 소개해볼까 합니다.

 

 제가 추천하는 글은 [천재 컨설턴트 : 투자의 신] 입니다.

 

 작가님께서 공모전 초반에 올리셨던 전작 [AI가 너무 똑똑해] AI호컴에 매료되어 작가님의 글을 찾아보게 되었습니다.


 우선 [천재 컨설턴트 : 투자의 신]의 스토리는 미래의 천재 수학자가 리만가설을 증명해 제타함수를 통해서 30년 전 과거의 자신에게 기억을 전송하다가 어느 시점에서 지병으로 그만 쩝. 리만가설이고 제타함수고 제가 잘 몰라서... 아무튼 회귀하는 방식이 아닌, 과거의 자신에게 기억을 전송한다는 설정이 신선했습니다.

 

 19살 기억을 전송받은 소년은 대학생이 되어 햄버거 가게를 시작하고, 그걸로 프랜차이즈 사업을 하면서 차츰차츰 돈을 벌기 시작합니다. 당연히 전송 받은 기억으로 쉽게 돈을 벌겠구나 싶었는데 주인공은 그 전송받은 기억을 그냥 꿈 정도로 알고 자신의 능력으로 사업을 시작합니다. 제목과 같이 기업분석과 컨설팅 방면에 탁월한 능력을 보여주며 승승장구하고 있습니다. 최신화에선 주식으로도 돈을 많이 벌더군요.

 

 1997년부터 시작되는 이야기인데... 제가 96학번이라... 간간이 나오는 그 당시 시대상이제 감성을 자극했습니다. IMF 외환위기에 관한 기사들, 모두들 힘들었던 시기에 조금이나마 기운을 북돋아주었던 박찬호 선수의 승전보, 대학생 때 소문으로만 들었던 번개맨 아저씨 이야기 등등 ... 옛날 기억도 새록새록 나고요. 제 나이 또래 독자님들은 많은 흥미를 느끼실 수 있을 것입니다.

 

 장점은 글이 술술 읽히고 연참이 자주 되어서 좋았구요. 전작을 엎고 이번 공모전에 새로 출품하는 글이어서 분량 맞추시느라 5연참을 두 번이나 해내더군요. 끝까지 노력하는 모습에 감동받아 이렇게 추천글을 적게 되었구요^^

 그리고 마치 경영학개론?? 투자성공스토리?? 그런 것을 읽는 느낌을 줍니다. 나혼자 천재DNA랑은 좀 다른 느낌이지만 전문가적 냄새가 좀 난다고 할까요?

 4학년짜리 아들이 고등학생이 되어 한 번은 읽어보았으면 하는 글입니다. ^^

 

 단점은... 우선 전 서사와 로맨스를 좋아하는데... 그 부분이 좀 부족해 보입니다. 주인공의 옆에서 항상 헌신하는 여자친구가 있긴 한데 로맨스가 좀 부족. 서사부분도 좀 그렇구요.

 그리고 작가님이 왜 그런지는 모르겠는데 자꾸 1화 도입부에서 정치인을 도입합니다. 전작 [AI가 너무 똑똑해]에서는 보수층에서 엄청 욕을 먹더니... 이번 1화에선 박정희 대통령을 끌고와 진보층에서 엄청 욕을 먹었습니다. 제가 최신화까지 다 읽어봤을 때 김영삼 김대중 대통령 얘기도 나오는데 거의 중립적입니다. 두분다 모두 좋게 평가를 하시는 것 같아요. 굳이 안써도 되는 얘기를 왜 써서 욕을 먹는지... 그 부분이 좀 이해가 안됩니다.

 

 결론을 얘기하자면 막 와!! 하는 재미는 솔직히 없습니다. 중간중간 피식하는 정도고. 그런데 또 읽다보면 글이 술술 읽혀서 그런지 그 당시로 돌아간 느낌도 듭니다. 기업분석하고 투자하고 뭘 하던지 컨설턴트다운 분석을 합니다. 기업, 경영물, 투자 이런 것 좋아하시는 분들에겐 잘 맞을 것 같네요.

 

 그럼 이만.

 글솜씨가 부족해서 두서가 없었네요... 괜히 작가님에게 누만 끼치게 되는 것 아닌지 모르겠어요...

 




Comment ' 34

  • 작성자
    Lv.17 아마나아
    작성일
    19.05.13 15:29
    No. 21

    총맞고 뒤진 놈이요? ㅎㅎ

    찬성: 22 | 반대: 1

  • 작성자
    Lv.89 흙퍼먹
    작성일
    19.05.13 16:07
    No. 22

    일본 문화를 그렇게 싫어하면서 일제도 그렇게 싫어하면서..

    본인은 일본 군사 처럼 칼들고 설치고.. 뒤질때 제일 잘나가는 여대생 가수를 불러

    일본 노래 시켜서 듣다가 총 맞고 가셨죠 ~ 캬~

    나는 좋아하지만 니들은 하지마라~

    찬성: 23 | 반대: 1

  • 답글
    작성자
    Lv.62 vcombo33
    작성일
    19.05.13 17:12
    No. 23

    아주기냥 화려하게 가는 냥반이었죠 ㅋㅋㅋㅋ
    너무 화려서해서 글에서조차 안봤으면 하는냥반 ^^

    찬성: 17 | 반대: 1

  • 작성자
    Lv.55 이블바론
    작성일
    19.05.13 16:32
    No. 24

    박정희고 나발이고 그냥 글이 별로임

    찬성: 15 | 반대: 0

  • 작성자
    Lv.65 주판알
    작성일
    19.05.13 23:29
    No. 25

    어휴 볼사람보고 안볼사람 안보면 되는걸 뭐 다까끼가 어떻고 도요타가 어떻고 미주알고주알 따지고있네

    찬성: 1 | 반대: 15

  • 답글
    작성자
    Lv.46 카뮴
    작성일
    19.05.14 05:11
    No. 26

    ??재미만 있으면 히틀러 모에화 소설 읽기 가능?

    찬성: 12 | 반대: 0

  • 작성자
    Lv.24 연참의신
    작성일
    19.05.14 06:34
    No. 27

    독재는 민주주의의 적입니다. 자꾸 잊어버리는 분들이 있네요.

    찬성: 11 | 반대: 0

  • 작성자
    Lv.24 연참의신
    작성일
    19.05.14 11:13
    No. 28

    친인척이 남영동 대공분실에서 억울하게 고통받다 죽었어도 작가가 박정희 환생 이딴 소리를 썼을까? 독재에 대한 경각심이 없는 건 전쟁이 없어 평화로우니 군인 우습게 아는 의식하고 똑같은 수준인데 뭐가 부끄러운 줄도 모르더라. 독재에 대한 혐오는 좌우를 떠나 민주시민의 기본 의무이거늘. 시간이 지나고나면 별 의미가 없다나?

    찬성: 13 | 반대: 1

  • 작성자
    Lv.17 k3773_vo..
    작성일
    19.05.14 13:35
    No. 29

    뭐 박정희가 뭐 같긴 하지만 고속도로로 개통은 잘했죠
    욕할건 욕하고 잘한것 까지는 욕하지 맙시다

    찬성: 3 | 반대: 10

  • 작성자
    Lv.23 g548
    작성일
    19.05.14 16:57
    No. 30

    신고된 글이라 볼 수 없습니다.

  • 작성자
    Personacon 霧梟
    작성일
    19.05.15 04:51
    No. 31

    연쇄살인마가 죽인 사람 중에 악인 한둘 끼어있다고 공과를 논할 사람들일세...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54 올라가다
    작성일
    19.05.16 01:02
    No. 32

    독제자 찬양하는 소설을 쓸 사람을 알고 있습니다.
    ATM기라 불리는 1호, 2호, 3호... 와 그들과 동류이겠죠.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99 글로리엔젤
    작성일
    19.05.17 09:17
    No. 33

    추천할게 없어서 기껏 용기낸게 이딴거라니...그냥 평생 용기내지말기를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18 마루다롱
    작성일
    19.05.26 19:15
    No. 34

    박정희를 숭배;;;; 추천글에서 설명하신 내용은 호기심이 가지만 역시 이것만큼은 안되겠습니담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추천하기 게시판
1
표지
판타지, 현대판타지
굴러다니던 추석 기간, 괜찮은 글 찾아 추천드립니다. +11
*레이드물, 지겹죠. 저도 그렇습니다.  왜 이 친구고 저 친구고 '이번에는 다를 거다'라고 다니는지, 갑질한답시고 그린듯한 악역 앞에......
  • No. 5693
  • Lv.29 Roops
  • 등록일 : 19.09.13
  • 조회 : 776   좋아요 : 18
4
표지
현대판타지, 로맨스
내 아가씨 아이돌 추천 +46
탑매 장우산이 떠난 이후 여러 걸그룹 소설들을 읽었다. 지갑송의 신작, 번칠의 업키걸, 등등 나머지 떨거지들은 기억이 나지는 않지만... 아니 ......
2
표지
무협, 퓨전
추석에 그나마 머리식혀줄 소설하나 득
끝줄에서 찾은 소설입니다클리세는 뻔하지만 이야기도 조금 복잡한느낌도 있고 헌대 이야기 진행속도가 연휴 고속도로에 막혀있는 기분을 날려버리게 시원......
1
표지
스포츠, 현대판타지
이상하게 뒷 내용이 궁금하네요 +33
오랜만에 문피아 왔는데 많이 바뀌었네요.  이것저것 보고있는데 괜찮아 보이는 소설 추천합니다. 기본 내용은 잘나가던 야구선수가 환생(?......
2
표지
판타지, 퓨전
미네랄 쌓아서 이계 군주! (스타의 그 미네랄) +20
(이게 신고글 가다니... 오늘 수정 가능해져서 여기다 적는데 의심으로 점철된 분들은 의사와 상담을 권합니다...)주인공이 이계 가서 구원해야하......
1
표지
추리, 드라마
첩보소설 <다롄 공작>을 추천합니다. +6
저는 기존에 미행님의 <神의 아들> 추천 글을 올린 적이 있는데, 이때는 문피아 초보자로 규정을 잘 알지 못해 지인임을 밝히지도 못했으나 이번에......
  • No. 5688
  • Lv.5 lym619
  • 등록일 : 19.09.11
  • 조회 : 697   좋아요 : 5
2
표지
판타지, 퓨전
미네랄 쌓아서 이계 군주! +7
안녕하세요 문피아에서 무료소설만 골라읽던 중 숨은 진주 하나를 발견한 것 같아 공유드리고자 합니다. 추천글을 처음 써보는 관계로 추천글이 다소 ......
  • No. 5687
  • Lv.7 wwwp374
  • 등록일 : 19.09.10
  • 조회 : 775   좋아요 : 9
3
표지
현대판타지  2019공모전참가작
숨은 진주를 찾았습니다. 진짜 재미있습니다. +11
이 작품은 요새 흔하게 쏟아져나오는 회귀해서 재벌되는 이야기가 아닙니다.우리 주변에 흔히 볼수있는 사람이, 자신의 성품을 기반으로 하여 약간의 ......
1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처음 써보는 추천글...미흡해도 양해 바랍니다. +9
처음으로 써 보는 추천글이라 미흡한 점 널리 양해해 주세요. 멸망세계의 DJ : 일단 세상이 갑작스럽게 망해버리고 라디오 방송국의 DJ와 피디,......
1
표지
현대판타지, 대체역사
중국재벌 - 신선한 재벌물 +10
환생해서 재벌되는것도 이젠 너~무 비슷비슷한게 쏟아져나오는데 이 글은 중국이 배경이라서 좀 신선합니다. 중국에서 사업하다가 뒤통수 맞고 죽은 한......
1
표지
무협, 퓨전
참신한 조선 무협 +2
지금은 많이 변질되었지만, 무협에 담긴 근본적인 주제는 의와 협이라고 생각한다. 이 작품을 한줄로 표현하자면, 조선판 정통무협이라고 할 수 있다......
1
표지
SF, 판타지
진화감옥 - SF 추천합니다 +19
예전에 Spore라는 게임을 재미있게 했습니다. 단세포 생물부터 시작해서 다양한 유전자를 모아가며 어떤 종을 진화시켜가는 게임인데, ‘......
1
표지
대체역사, 판타지
이 소설은 재미있습니다. +8
이 소설은 재미있습니다.   …아니, 이 이외의 말이 더 필요합니까? 왜 당장 보러 가시지 않는 겁니까?   아, 저런. 평소......
2
표지
퓨전, 현대판타지  2019공모전참가작
판타지 같은 무협(?) 추천 (암튼 고전적인 느낌이라는 의미) +22
제가 이번에 추천하는 작품은 약발이 신선해라는 작품입니다.         &nbs......
2
표지
판타지, 퓨전
템포가 빠르고 재미있는 소설 +6
문피아에서 2년 정도소설을 보기만하고 추천은 처음인데 이소설을 몰입해서,재미있게 읽은 소설이라 추천글에 올려봅니다.주인공이 어찌저찌해서 미궁5상......
9
표지
전쟁·밀리터리, 퓨전
이 글은 미쳤습니다. +51
안녕하세요.우선 저는 고장난 키보드를 오랫동안 사용해서 타이핑을 잘 안 합니다.하지만 이 추천글은 쓰지 않을 수 없었습니다.매주 토요일(오늘) ......
7
표지
판타지, 현대판타지  2019공모전참가작
판타지 계열의 하드보일드 소설 +27
딱 한마디로 정의하자면 이 소설은 하드보일드 소설입니다. 하드보일드의 3박자를 갖추고 있죠 암울한 세계 원하지 않지만 얽히고 얽혀 일어나는 사건......
  • No. 5677
  • Lv.32 darknal
  • 등록일 : 19.09.06
  • 조회 : 1,382   좋아요 : 51
2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위대한 편집자' 추천합니다. +17
당연히 웹소 편집자에 관한 이야기겠지 했는데, 종이책 편집자에 관한 이야기라 신기했습니다. 심지어 재밌네요.   일단, 이 글은 학창시......
  • No. 5676
  • Lv.31 287000
  • 등록일 : 19.09.06
  • 조회 : 1,197   좋아요 : 38
2
표지
대체역사
대체역사는 이렇게 써야죠! +48
그동안 대체 역사물 너무 정치적으로 가서 답답하고 그랬는데. 노예에서 자본을 쌓아서, 생산력과 인력으로 성장하는 정말 자본주의 사회에 대리만족이......
3
표지
퓨전, 판타지
400화 끝까지 정주행 했습니다. +7
완결난 작품이며 첫작품이라 생각되지 않을 정도로 대단했습니다. 진행 속도가 빠른 것도 아닌데. 절대 느리다는 생각이 안 들었고요. 400화 완결......
* 본 게시판의 규정에 어긋나는 글은 삭제처리 될 수 있습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