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천하기

추천란은 문피아의 작품만을 추천하실 수 있습니다.



작성자
Lv.13 fikingma..
작성
19.05.14 20:03
조회
1,686
표지

독점 검은머리 외국인의 귀국일지

웹소설 > 일반연재 > 대체역사, 판타지

김윾붕
연재수 :
50 회
조회수 :
170,095
추천수 :
5,025

대체역사에서 국내를 배경으로 한 대체역사를 제외하면 그리 많지 않을 겁니다.

몰락해가는 제국의 황자가 되거나, 유럽의 병자의 황자가 되는것처럼 해외를 배경으로 하는 대체역사는 찾기가 힘듭니다.


대체역사라는 장르의 특성상 아무래도 우리 한반도의 바꾸고 싶은 역사를 글으로나마 바꾸고 싶어하는 사람들이 모이는 곳일겁니다.


망국의 군주에 빙의하여 새천년을 나아갈 강대국을 만들거나

울분과 치욕으로 뒤섞인 역사를 바꾸며 우리를 무릎끓게 만들었던 적들을 무너뜨리며

그로 하여금 카타르시스를 느끼는 것.

대체역사를 보시는 분들이라면 아실겁니다.


그만큼 아무리 풀이 좁다고 하는 국내를 배경으로 한 대체역사물은 이미 레드오션 입니다.
내정, 미래인 지식, 확장, 개척

국내를 배경으로 하는 빙의/환생 계열의 대체역사를 보면 위의 클리셰가 거의 다 나온다 말할 수 있습니다.

차별화를 시도해보지만, 결국 거기서 거기인게 대다수이지요.


흔히들 말하는 국뽕


위의 국뽕 대체역사에 질리신 분들에게 소개해 드리겠습니다.


검은머리 외국인의 귀국일지


이 소설은 여타 조선,고려같은 한반도 계열의 국가들이 배경이 아닌

대체역사물에서 보기 힘든 유럽입니다.


소설의 주인공 ‘이 유’는 대한민국의 대다수 남성들이 거쳐가는 관문인 군대를 막 전역했습니다. 

언젠가 하고싶었던 유럽여행을 위해 그동안 돈을 탈탈 털어 베를린을 가게 됩니다.

하지만, 주인공의 앞날을 미리 보여주듯이 관광 첫날부터 소매치기를 당했죠.

어찌저찌 베를린 관광을 마친 뒤 여분의 돈을 사용하여 베네치아로 가기로 결심하죠.

여기서 주인공의 허당이 또다시 발휘를 하게 됩니다.

분명 베네치아에 도착해있어야 하지만, 기차를 잘못타여 아이슬레벤으로 오게 됩니다.

소매치기 당하고 기차를 잘못타고 억울해서라도 관광을 하기로 합니다...

그렇게 도착하게 된 곳은 누구나 한번쯤은 들어봤을 ‘마르틴 루터’의 임종 기념관입니다.

하지만, 이미 시각은 6시를 넘긴 상태. 들어가고 싶어도 문이 닫힌 상태였습니다.

여기서 미리 말씀드리자면 주인공은 소매치기를 당하거나, 기차를 잘못 타는 한이 있더라도 준법을 지키는 모범시민만큼은 되었어야 합니다(...)

신의 장난인지, 아니면 과거로 통하는 보이지 않는 통로가 있었는지 모르겠지만 주인공은 어느새 1546년, 임종을 기다리고 있는 마르틴 루터의 앞에 서게 됩니다.

자, 이렇게 주인공이 1546년 아이슬레벤에 오게 됩니다.


어째선지 WIFI가 잡히는 스마트폰과 주인공을 신이 보냈다 철석같이 믿는 마르틴 루터.

다행스럽게도 주인공에겐 의사소통이 되도록 치트가 부여되었습니다.


그리 길지 않았지만 미래에 일어날 일들을 알려주며 마르틴 루터와 친분을 쌓고, 루터는 과거로 떨어진 그에게 도움이라도 되려고 자신의 지인들에게 주인공이 무사히 집으로 돌아가게 해 달라고 부탁을 하게 됩니다.


주인공은 2019년의 아이슬레벤에서 1546년의 아이슬레벤에 오게 되었으니, 반대로

1546년의 조선에서 2019년의 한국으로 되돌아갈 수 있다라는 실낱같은 희망을 잡으며 루터의 지인들이 손에 쥐어준 500두캇과 신호가 더 이상 잡히지 않는 스마트폰을 들고 그의 여행이 시작됩니다.


참고로 이 소설은 다른 대체역사물과는 다르게

“아아, 이것은 비누라는 것이다.”같은 클리셰는 통하지 않습니다.

오히려 주인공은 16세기의 유럽의 온갖 쓴맛을 보게 됩니다.


과연 이유는 유럽을 거쳐 조선, 아니 한국으로 되돌아 갈 수 있을까요?
















Comment ' 17

  • 작성자
    Lv.26 대붕이
    작성일
    19.05.14 21:56
    No. 1

    사실 저도 추천글을 써볼까 생각하던 글입니다. 현대인이 과거의 한반도로 떨어지는 것이 아니라 유럽 한복판에 내던져져 생존기를 찍는다는 설정이 정말 신선했거든요.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17 아마나아
    작성일
    19.05.14 22:51
    No. 2

    유럽역사에서 손꼽히는 미친놈들 시대에 떨어졌군요.

    찬성: 12 | 반대: 0

  • 작성자
    Lv.47 절정아수라
    작성일
    19.05.15 00:39
    No. 3

    이단 심문관들 무서워요 엉엉..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88 DCDDCD
    작성일
    19.05.15 09:25
    No. 4

    10회까지 보다가 왔습니다.
    바보 같은 주인공의 답답함을 참을 수가 없네요.
    소설의 주인공 이라면 하나라도 매력적인 모습이 있어야 하는데 없네요.
    아직 초반이라 뒤에 나올 수 도 있지만 성격 급하거나 답답한거 싫어하시는 분들은 참고하세요.

    찬성: 15 | 반대: 0

  • 작성자
    Lv.48 니꼬알
    작성일
    19.05.15 10:10
    No. 5

    일단 쌓일 때까지 보류....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48 여울가람
    작성일
    19.05.15 10:31
    No. 6

    그때라면 동양인은 원숭이 취급받을텐데....
    돌아갈 수 있을련지 모르겠네요

    찬성: 0 | 반대: 1

  • 답글
    작성자
    Lv.4 k8672_jw..
    작성일
    19.08.14 02:53
    No. 7

    원숭이 취급은 우생학이나 제국주의가 넘쳐날 때 되는걸로아는디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52 Unveil
    작성일
    19.05.15 10:46
    No. 8

    초반부 읽어봤는데 마르틴 루터가 굉장히 경망스러워서 진짜같은 느낌이 안 듭니다. 독일 남부에서 루터파의 주장에 고무되어 착취로부터 해방을 부르짖으며 농민반란이 일어났을 때 루터는 영주들의 지지를 얻고자 농민들을 외면하고 비난하고 진압을 촉구한 업보가 있는 인물이죠. 그런데도 임종의 순간까지 스마트폰을 보면서 자기에 대한 그런 평가가 있다는 것을 궁금해하지도 않고 주인공에 대해서 어색한 태도를 일관하도군요. 작가님의 식견이 현실적인 중세물을 다루기에는 좀 부족하지 않나 싶고 첫인상이 정말 좋지 않군요.

    찬성: 16 | 반대: 2

  • 답글
    작성자
    Lv.52 Unveil
    작성일
    19.05.15 10:47
    No. 9

    주인공 주변 인물이 주인공을 대한 태세전환도 한정없이 어색합니다. 무슨 초딩연극 보는 것 같은 단순하고 어이없는 반응의 연속...

    찬성: 9 | 반대: 3

  • 작성자
    Lv.72 광혈마왕
    작성일
    19.05.15 10:50
    No. 10

    사실 아직 추천을 받기엔 쌓인 분량이 적어 내용 진행도 안되어 판단하기 힘든 작품이라고 생각이 됩니다. 다만 소재가 워낙 제가 좋아하는류이다보니 기대되는 작품이기도하네요

    찬성: 1 | 반대: 0

  • 작성자
    Lv.46 심월군
    작성일
    19.05.16 13:31
    No. 11

    와.... 신선하네요.

    저는 대체역사물을 좋아합니다. 앞서 말씀하신 것과 같이, 더는 신선함을 느낄 수 없어지는 부분은 알지만.. .그럼에도 한국인이 외국인에게 빙의가 되는 것만은........ 도저히 받아들일 수 없는 것이기도 했습니다.

    한국인의 정체성을 잃은 채, 어느 정도 알고 있는 역사가 아니라 완전히 다른 세상의, 것도 익숙해 지기 힘든 정치와 경제의 이야기 구조 속에서 '내 이야기'처럼 느끼긴 어려웠거든요.

    마치 '남의 이야기'처럼 보인달까요.

    하지만 이 소설은 달라보이네요. ^^ 바로 가서 읽어보려고 합니다. 너무 감사해요. ^^

    찬성: 0 | 반대: 11

  • 작성자
    Lv.24 연참의신
    작성일
    19.05.17 15:24
    No. 12

    소재는 정말 신선한데, 지금 연재분까지 본 소감으로는 소재만 신선하네요.

    찬성: 2 | 반대: 0

  • 작성자
    Lv.84 장씨
    작성일
    19.05.17 15:55
    No. 13

    개인적으로 대체역사물의 재미는 국뽕,대리만족인데 외국에서 구르기만 하는게 무슨 재미가 있을지 모르겠네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44 이스카사랑
    작성일
    19.05.18 18:21
    No. 14

    설정이 적당하게 잘 짜여있어서 가볍게 보기 좋은 소설입니다. 추강해요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68 霹靂
    작성일
    19.05.23 11:33
    No. 15

    역사적 사실을 외면하면 판타지소설로 재미있습니다. 주인공아 굴러라~
    대체역사로 생각하고 보면 망작입니다.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84 아우에이
    작성일
    19.06.13 00:15
    No. 16

    귀국의 이유가 안보임. 제목에 부합하는 목적이 없음.

    찬성: 0 | 반대: 0

  • 작성자
    Lv.17 robe7888
    작성일
    19.07.07 13:47
    No. 17

    고구마 10개를 먹은듯한 이 답답힘은 주인공
    상ㅂㅅ이라서 몇화보다 하차했네요.
    매력적인데라곤 개뿔도 없고.....
    현대인 루저가 여행와서 과거로 떨어져서
    루저짓거릴 하는 소설인듯.
    작가님한테는 미안하지만...
    주제도 목적도 없는 ㅂㅅ같은 소설같아 보여요.

    몇화보다 하차요.

    찬성: 0 | 반대: 0


댓글쓰기
0 / 3000
회원가입

추천하기 게시판
표지 공지
[필독] 추천하기 게시판 이용 방법 (2019. 10. 07)
1
표지
SF, 판타지
스토리도, 히로인도, 갈등도 맘에 드는 SF소설 NEW +1
이 작품은 지금부터 약 30년 후인 2050년을 배경으로 하는 소설입니다. ‘조이수’라는 한 소년이 ‘초능력 주사’를 맞게 돼 초능력자......
  • No. 5803
  • Lv.1 jgkim
  • 등록일 : 17:14
  • 조회 : 238   좋아요 : 1
2
표지
현대판타지
간만에 본 괜찮은 배우물 NEW +7
가족을 망쳐가며 재산을 상속한 재벌2세 혹은 3세가 회귀해서 배우가 된다는 내용입니다. 프롤로그도 신선하고 도입부도 꽤 많이 생각해서 쓰셨는지 ......
  • No. 5802
  • Lv.94 잉돌
  • 등록일 : 06:56
  • 조회 : 519   좋아요 : 8
1
표지
판타지, 퓨전
나 혼자 엔딩을 본 성자 NEW +12
추천글을 쓰는 것은 처음이라, 어색하거나 부족한 부분이 많을 것 같습니다. 양해부탁드립니다! <작품 키워드> 책빙의, 성력(물리), 이세계, 미......
1
표지
판타지, 퓨전
'문과라도 안 죄송한 이세계로 감' 추천합니다. +9
처음에는 흔한 책빙의물로 보였고 생각한 그대로 전개됩니다. 책빙의, 학원물, 판타지, 말하는 고양이, 마법 이렇게 놓고 보니 여기저기 클리셰를 ......
  • No. 5800
  • Lv.33 ar(ch)
  • 등록일 : 19.10.15
  • 조회 : 597   좋아요 : 9
1
표지
현대판타지
첫 추천글입니다. 독특한 설정이 돋보이는 글입니다. +8
  1. 문피아 가입후 처음 쓰는 추천글입니다. 또한 지인 추천이기도 합니다. 지인이 글을 쓰는 과정을 지켜봤고 때론 커다란 도움을 주......
2
표지
판타지, 전쟁·밀리터리
현대무기로 쾅쾅 때려부수는게 기대되는 소설 +11
제가 추천글을 쓰고있는 이유는 별거 없습니다.개인적으로 굉장히 좋아하는 현대무기!로 괴물을 잡는 내용이거든요.. 제대로된 고증을 거친것 같은 디......
2
표지
드라마, 현대판타지  2019공모전참가작
남자의 간지가 살아있는 작품 +9
요약 : 진정한 아저씨의 간지가 폭발하는 작품. 그 뭐냐, 한때 총 한 자루만 들고 적진을 휘젓는 상상을 해 보신 적이 있을겁니다. 이 소설은 ......
  • No. 5797
  • Lv.15 망생E
  • 등록일 : 19.10.15
  • 조회 : 676   좋아요 : 3
1
표지
현대판타지, 판타지
궁극의 오버로드 +5
제목이 이게 뭐냐...하고 그동안 무시하고 넘어갔던 글입니다.개인적으로 스타크래프트를 좋아하는 편이 아니었기 때문이었습니다. 그러다가 최근 읽을......
  • No. 5796
  • Lv.8 age4928
  • 등록일 : 19.10.15
  • 조회 : 456   좋아요 : 6
4
표지
퓨전, 판타지
처음 추천글 써봅니다 가장재밌게 읽었던글 나만보기 아까워 추천합니다 +5
문피아 3년동안 이용하면서 추천글을 써보기는 처음인데요 지금까지 제 선호작 목록을 채웠던 수많은 작품중에 가장 재밌었고 읽은지 1년이 넘어가는데......
1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이제 기계의 세상이 도래한다. +18
 과학은 언제나 혁신으로 찾아와서 많은 사람에게 충격을 안겨준다.  3세대 기갑병기 기간트.  인간형의 로봇병기로 전......
1
표지
스포츠, 현대판타지
쌍남자 MMA스포츠물 하나 추천드립니다. +6
오늘 올라온 분량 읽어보니까 슬슬 한국 단체 정리하고 세계무대로 진출하려고 하더군요. 저는 개인적으로 스포츠물은 해외 진출하면서 재미있어지던데,......
  • No. 5793
  • Lv.4 sts1114
  • 등록일 : 19.10.14
  • 조회 : 444   좋아요 : 11
1
표지
판타지, 퓨전
한 5년만에 용기내서 추천해봅니다. +7
옛날에는추천도 종종하고 그랬는데 어느순간부터 추천란을 안보게 됬는데 나의 자카르타와 같이 좋은 글도 올라오는 걸 보고 저도 용기 내어 추천합니다......
2
표지
무협, 추리
정말 놀랍고 뛰어난 작품입니다 +26
감탄 했습니다. 최근 몇년간 이정도 수준의 작품을 보지 못했습니다. 38년 무협소설 마니아 경험으로도 순위안에 들어올 수 있는 수준의 ......
6
표지
대체역사, 판타지
삼국지 유봉전 +6
대체역사 중에 삼국지만큼 흥미로운 것이 있을까? 비록 우리나라 역사는 아니지만 삼국지 인물들은 우리를 흥분하게 하고 아쉬워 하게 한다. 특히 관......
9
표지
퓨전, 판타지
심금을 울리는 소설 +21
다른 것들도 어느덧 문피아에서만 70만원 넘게 결제해서 읽고있는 독자입니다. 많은 책들을 읽었는데 정말 이 소설처럼 연재라는게 소름돋게 짜증날정......
2
표지
판타지
에덴가르드 퀘스트, 간만에 잘 쓴 정통적인 판타지물 +31
최근 문피아 판타지물이 너무 동일한 경향으로만 흘러갑니다. 이른바 회귀물, 시스템물, 헌터물에다 주인공 먼치킨, 바보적(?) ......
1
표지
현대판타지, 퓨전
언제 봐도 재밌는 배우물 +12
며칠전에 발견해서 재밌게 읽고 있는 배우물 추천드려요. 제가 배우물을 좋아해서 지금껏 나온 배우물은 거의 다 봤었는데 이번에 본 작품은 아직 1......
  • No. 5787
  • Lv.31 88pipi
  • 등록일 : 19.10.12
  • 조회 : 660   좋아요 : 13
1
표지
현대판타지, 전쟁·밀리터리
밀리터리물 추천합니다. +8
국가에서 모종의 적성 테스트에서 스나이퍼의 가능성을  보게 된 한 여대생이 군대에 입대한후 한 살인 사건의 용의자가되면서 이야기가 시작......
2
표지
퓨전, SF
작가는 죽었다. +4
히히 제가 요즘 재밌게 보고 있는 글입니다. sf물인데 sf물이 아니에요! 모순으로 느껴질지도 모르겠는데 진짜 그렇게 느낍니다.ㅋㅋ 아......
  • No. 5785
  • Personacon 메타사가
  • 등록일 : 19.10.11
  • 조회 : 827   좋아요 : 2
* 본 게시판의 규정에 어긋나는 글은 삭제처리 될 수 있습니다.

신고 사유를 선택하세요.
장난 또는 허위 신고시 불이익을 받을 수 있으며,
작품 신고의 경우 저작권자에게 익명으로 신고 내용이
전달될 수 있습니다.

신고